사별은 그 어떤한 말로도 위로의 마음을
전하기 힘든 가슴 아픈 일입니다.

이에 저희 공원에서는 애도상담 전문가를 통해
유족이 겪게 되는 슬픔과 상실이 치유되어 다시 일상의
삶을 보낼 수 있도록 도와드리고자 합니다.

본 컬럼은 '각당복지재단' 애도상담 전문가
윤득형 박사님이 기고해주십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