To. 세상에서 제일 이쁜 우리 엄마 김영란

아들

힘내세요3 공감2 감동0 슬퍼요1
멋진 아들 2021.09.20
조회수 : 95 총공감수 : 6
시골을 다녀와보니
아빠는 할머니의 아들이었고 엄마 손길이 그리웠고 손맛이 생각나고 할머니는 아들 하며 불러보고 싶었나봐
나도 엄마의 아들로서 더 보고싶고 생각나는 밤 이었네 ㅎㅎ

0/300 byte